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카카오 정신아, 포털 다음 싹 바꾼다...새 대표에 양주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운영사 명칭, 다음CIC→콘텐츠CIC 교체

아주경제

다음 포털 [사진=다음]




카카오가 포털 '다음'을 운영하는 '다음사내독립기업(CIC)'의 이름을 '콘텐츠CIC'로 변경하면서 콘텐츠 역량 강화에 나선다.

5일 업계에 따르면 정신아 카카오 대표 내정자가 최근 임직원들과 함께하는 오픈톡에서 이같은 내용을 밝혔다.

카카오는 콘텐츠 CIC를 통해 숏폼, 카페·스토리, 뉴스 등 콘텐츠 서비스 강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콘텐츠 CIC 대표는 양주일 카카오톡 부문장이 맡을 예정이다. 양 부문장은 여러 정보기술(IT) 기업에 근무하며 IT 서비스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카카오는 지난해 5월 콘텐츠 유통 플랫폼으로서 다음의 서비스에 집중하기 위해 다음 사업 부문을 CIC로 분리했다.

이후 카카오는 브런치스토리·티스토리 창작자 후원 모델, 오픈형 커뮤니티 '테이블' 론칭 등 미디어, 커뮤니티 서비스를 비롯한 핵심 사업을 중심으로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아주경제=박상현 기자 gsh7763@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