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8 (토)

'떼인' 전세보증금 80% 급증‥1분기만 1조 4천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세입자가 제때 돌려받지 못한 전세보증금 액수가 올해 1분기에만 1조 원을 넘어선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작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도 80%나 증가한 수치여서, 사고액이 작년 규모를 뛰어넘어, 역대 최고치를 경신할 수 있다는 예상이 나오고 있습니다.

정동욱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주택도시보증공사 허그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세입자가 전세보증금을 제 때 돌려받지 못한 보증보험 사고액은 1조4,354억 원, 사고 건수는 6,593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