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7 (월)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삼성서울병원, 아태지역 최초 HIMSS 데이터 분석 7단계 인증 획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삼성서울병원은 미국보건의료정보관리시스템협회(HIMSS)가 주관하는 데이터 분석모델(AMAM) 평가에서 아시아 태평양 지역 최초로 7단계 인증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전자신문

삼성서울병원 관계자들이 HIMSS AMAM 7단계 인증을 기념해 촬영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MAM은 HIMSS가 제시하는 데이터 분석 시스템 성숙도를 평가하는 제도로, 삼성서울병원은 지난해 8월 6단계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7단계는 실제 임상 현장에서 데이터를 활용해 얻은 효과와 환자 치료 여정을 변화시킨 임상 사례를 중점적으로 평가한다.

이번 평가에서 삼성서울병원은 데이터 분석 시스템이 다양한 임상 현장에서 효과적으로 적용되고 있음을 보였다. 특히 인공지능(AI)으로 예측해 환자 진료에 적용하고, 업무 효율을 이뤄 의료진을 도울 뿐 아니라 프로세스를 개선, 로봇 등 타 산업과 연결해 실제 업무에 활용한 점이 높게 평가 됐다.

AMAM 7단계를 획득함에 따라 삼성서울병원은 앞서 획득한 INFRAM·DIAM·EMRAM 등과 합쳐 4개 인증을 획득했다.

이풍렬 디지털혁신추진단장은 “이번 AMAM 7단계 인증 획득으로 세계 최고 스마트 병원이라는 것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며 “이를 위해 각자의 위치에서 힘쓴 케어기버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정용철 기자 jungyc@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