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이슈 재미로 보는 오늘의 운세

[오늘의 운세] 2024년 5월 24일 금요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운세] 2024년 5월 24일 금요일

[쥐띠]

36년 만물이 초록을 피우니 기쁨이 넘친다. 48년 노력한 만큼 이익의 성과도 좋으니 기쁘다. 60년 구설수가 있으니 새로운 만남을 주의. 72년 무더위가 가면 그늘의 덕은 잊는 법이니. 84년 인공지능 로봇이 현실화하고 있다.

[소띠]

37년 하나는 양보해야 한다. 49년 바빴지만 영업의 이득이 발생. 61년 좋은 결과는 슬픔도 치유가 된다. 73년 사공이 많으면 통일이 어려우니 중심을 잡자. 85년 코인보다는 지폐가 화폐인 줄 알고 살아가는 시대라 당황스럽다.

[호랑이띠]

38년 마른논에 물이 들어오듯이 순조롭다. 50년 남의 부러움을 사는 날이나 실속은 그다지. 62년 시대는 바뀌고 환경도 바뀐다. 74년 맞서는 이가 없으면 싸움이 되지 않으니 나서지 마라. 86년 고생한 끝에는 즐거움이 있다.

[토끼띠]

39년 잘못은 내가 덮어야. 51년 구곡간장이다. 63년 지나침은 미치지 못하는 것만 못하다 했거늘. 75년 보석은 마찰 없이 빛날 수 없고 인간은 시련 없이 성공할 수 없다. 87년 여우는 죽을 때 제가 살던 산 쪽으로 머리를 둔다.

[용띠]

40년 마음은 청춘이나 몸이 따라주지 않는다. 52년 상대는 호의가 계속되면 당연한 권리로 착각. 64년 마음 가는 대로 하루를 유유히 보내자. 76년 예나 지금이나 게으름은 조금도 발전되지 못한다. 88년 이가 없으면 잇몸으로.

[뱀띠]

41년 해뜨기 직전이 가장 어둡다 했으니. 53년 가랑비에 옷 젖는 줄 모르고 지출을 하게 되니 주의. 65년 구정물에 발을 담그면 더러워지기 마련. 77년 주머니 속 송곳처럼 창의력이 빛난다. 89년 지폐는 적고 카드만 늘어난다.

[말띠]

42년 어항 속 물고기처럼 변화가 없다. 54년 물건은 새것이 좋고 사람은 옛사람이 좋다. 66년 상대의 작은 실수는 덮어 주는 것이. 78년 밀린 숙제를 마치니 맑고 날아가는 기분. 90년 디딜 곳이 없으니 인생행로를 어디로 할지.

[양띠]

43년 우물에서 숭늉 찾지 말고 처음부터 순서를. 55년 온종일 행운을 가져온다. 67년 가정에 포용력은 적지만 성실해야 한다는 소신은 있다. 79년 씨를 뿌려야 수확을 하듯이 노력이 우선. 91년 사람과 사람의 일에는 해결책이 있다.

[원숭이띠]

44년 가야 할 길은 멀고 발걸음은 떨어지지 않는다. 56년 오늘은 양보가 미덕이다. 68년 채우고 넘치는 것이 있으면 덜어내는 조화도 필요한데. 80년 운세는 흐름을 타면서 바뀐다. 92년 가족이라도 같은 생각을 하는 것은 아니다.

[닭띠]

45년 가지 못한 길에 아쉬움이 많이 남는 날. 57년 혼자서는 일을 이루기가 어려우니 협력자를 찾아라. 69년 사랑에는 늘 약간의 망상이 있다. 81년 아파트값은 갈수록 오르니 청약 신청을 시작. 93년 현명한 사람은 늘 공부하는 사람.

[개띠]

46년 검은색 옷을 입을 일이 생긴다. 58년 푸른색은 쪽에서 나왔으나 쪽빛보다 더 푸르다. 70년 가슴 아픈 것도 세월이 약이다. 82년 재물은 변화의 맥을 짚을 줄 아는 사람의 특권. 94년 콩 심은 데 콩 나고 팥 심은 데 팥 난다.

[돼지띠]

47년 스마트 폰이 처음 나왔을 때 신기했던 기억이. 59년 작은 일에 자기주장 너무 세우지 않도록. 71년 한쪽 손뼉은 울리지 못하니 협동을. 83년 물이 너무 맑으면 고기가 살까. 95년 나무는 바람에 흔들릴 때라야 흔들리기 마련이니.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