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이슈 음주운전 사고와 처벌

음주운전 트럭이 전봇대 들이받아 1000여 세대 정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기 고양시에서 음주 운전자가 몰던 5t 트럭이 전봇대를 들이받아 인근 아파트단지가 정전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27일 경찰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55분쯤 고양시 일산동구 풍동의 한 도로에서 5t 트럭이 전봇대를 들이받았다.

세계일보

5t 트럭이 전봇대를 들이받아 주변 아파트 1000여세대의 전기가 끊겼다. 일산소방서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사고로 트럭 운전자인 50대 남성 A씨와 보행자인 80대 여성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전봇대가 쓰러지면서 인근 아파트 2개 단지 1천여 세대에 전기 공급이 끊겨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출동한 경찰은 A씨가 술에 취한 상태에서 사고를 낸 것으로 판단하고 음주 측정을 진행한 결과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정지 수치(0.03% 이상∼0.08% 미만)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를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하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송동근 기자 sdk@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