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24082 0032020012157624082 07 0710004 6.0.27-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73260000 1579573276000 한국기원 사무총장 2001211731

김영삼 한국기원 사무총장, 취임 1년 2개월 만에 사임

글자크기

4년 임기 못 채우고 사의 표명…프로기사로는 활동

연합뉴스

사임한 김영삼 한국기원 사무총장
[한국기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김영삼 한국기원 사무총장이 4년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사임했다.

한국기원은 21일 "김영삼 사무총장이 지난 17일 열린 임시운영위원회에서 사의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2018년 11월 27일 공식 취임한 지 1년 2개월 만이다.

김영삼 사무총장이 취임하기 전 한국기원은 바둑계 미투 파문과 내홍에 휩싸여 2018년 2월 홍석현 당시 총재와 부총재단, 유창혁 사무총장이 모두 사퇴하면서 집행부 공백 사태를 겪고 있었다.

김 사무총장은 총재가 공석이던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때부터 한국기원 사업 안정화에 노력했다.

지난해 5월 취임한 임채정 총재는 업무 안정성을 위해 김 사무총장과 함께 일하다가 이번에 사의를 수용했다.

한국기원은 사무처 혁신과 조직개편, 새로운 회관 이전 등 제반 업무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새로운 사무총장을 조만간 선임할 예정이다.

김 사무총장은 프로기사로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