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76775 0032020012357676775 07 0701001 6.0.26-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744296000 1579744305000

가라타 에리카 측, 불륜설 인정 "뉘우치고 있다"

글자크기
연합뉴스

가라타 에리카
[tvN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등에 출연해 국내에도 친숙한 일본 배우 가라타 에리카가 일본에서 제기된 불륜 의혹을 인정하며 사과했다.

가라타 에리카 한국 소속사인 BH엔터테인먼트는 23일 "가라타 에리카의 소식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BH는 그러면서 "가라타 에리카는 현재 반성하며 뉘우치고 있다"며 "또 이 일로 인해 큰 상처를 받은 가족분들과 팬분들 관계자분들께 머리 숙여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가라타 에리카 측은 현지 소속사를 통해서도 비슷한 입장을 냈다.

앞서 일본 매체 주간문춘은 가라타 에리카가 현지 배우 와타나베 켄의 사위인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내연 관계이며, 이로 인해 히가시데 마사히로가 아내와 별거 중이라고 보도했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