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23007 0032020021458123007 01 0101001 6.0.27-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1648834000 1581651864000 정운천 탈당후 미래한국당 2002142001 related

새보수당 정운천 탈당…미래한국당 최고위원으로

글자크기

미래한국당 "호남에 보수 뿌리 내리겠다"

미래한국당, 의원 5명 채워 억대 경상보조금 확보

연합뉴스

새보수당 정운천 탈당…미래한국당 최고위원으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자유한국당과 합당하는 새로운보수당의 정운천 의원이 14일 한국당의 비례대표 위성 정당인 미래한국당으로 이적했다.

미래한국당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정 의원을 당 최고위원으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새보수당 역시 공보실 명의 입장문에서 정 의원이 이날 오전 탈당계를 제출, 자동 탈당됐다고 전했다.

미래한국당은 "정 의원은 단 한명뿐인 호남지역 보수정당 국회의원이자, 전업 농민으로 시작해 이명박 정부 초대 농림수산식품부 장관까지 역임한 입지전적 인물"이라며 "호남에 보수의 뿌리를 내려 명실상부한 전국정당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초선인 정 의원은 전북 전주을이 지역구다. 정치권에서는 그가 비례대표로 이번 총선에 출마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정 의원의 이적 절차가 이날 중 마무리되면 미래한국당 소속 의원은 한국당 출신의 한선교·김성찬·조훈현·이종명 의원에 더해 5명이 된다.

의원 5명을 확보함으로써 이날 지급되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1분기 경상보조금 액수를 늘리겠다는 미래한국당의 목표도 이뤄지게 됐다.

경상보조금은 의원 수가 5명 이상일 경우 경상보조금이 5억원 이상 나오지만, 5명이 안 될 경우 5천만원 미만으로 급감한다.

미래한국당은 현재 불출마를 선언한 한국당 여상규 의원 등을 대상으로도 입당을 설득하고 있다.

bangh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