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69512 0112020022158269512 03 0305001 6.1.1-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244865000 1582244891000 31번 환자 청도 대남 병원 방문 2002211445 related

청도 대남병원 간호사 5명 확진…국내 첫 의료진 집단감염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근희 기자] [정신병동 근무 간호사들…요양병동 의료진 검사 결과 주목]

머니투데이

(청도=뉴스1) 신웅수 기자 = 국내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발생한 20일 오후 경북 청도군 청도대남병원에 적막감이 흐르고 있다. 사망자는 63세 남성으로 이 병원에 입원해왔으며 지난 19일 이미 사망한 상황에서 20일 바이러스 진단검사를 진행한 결과 '양성'이 확인됐다. 2020.2.20/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청도 대남병원 간호사 5명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국내에서 코로나19 의료진 집단 감염이 일어난 사례는 처음이다.

21일 질병관리본부와 의료계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기준 경북 청도대남병원에서 15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중 5명은 정신병동에서 근무하던 간호사들이다.

앞서 31번환자가 입원했던 대구 새로난한방병원에서 직원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적 있으나 의료진이 집단으로 감염된 것은 처음이다.

정신병동과 인접한 요양병동과 일반외래 의료진과 직원에 대한 검사 결과도 곧 나올 예정이다

.

이에 따라 현재 15명인 청도대남병원 확진자가 더욱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 확진자 중에는 지난 19일 폐렴 증세를 보이다 사망한 63세 남성 정신병동 입원환자도 포함됐다. 이 환자는 사망 후 검사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다만 보건당국은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근희 기자 keun7@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