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08740 1112020032859108740 02 0201001 6.1.7-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380641000 1585380652000 related

"구로 만민중앙교회 70여명, 무안서 행사"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역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벌어진 서울 구로구 만민중앙교회와 전남 무안 만민중앙교회 사이 연관성을 조사하고 있다. 구로 만민중앙교회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교회 신도 수십명이 지난 5일 무안 교회 행사에 참석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28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서울 구로 만민중앙교회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라며 “구로 만민중앙교회 교인 70여명이 지난 5일 전남 무안 만민중앙교회에서 열린 20주년 행사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구로 만민중앙교회 관련 코로나 19 환자는 25일 첫 확진자가 나온 뒤 28일 최소 9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무안 만민중앙교회에서는 예배에 참석한 부부가 코로나19로 확진된 바 있다. 두 지역 교회에서의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시기가 비슷하다는 게 당국의 설명이다.
/방진혁기자 bready@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