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69902 0432020112864469902 04 0401001 6.2.2-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554102000

베트남서 한국인 간 살인 추정 사건으로 1명 사망…공개 수배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베트남 호찌민의 한인 밀집지에서 한국인 간에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는 살인 사건으로 1명이 숨졌습니다.

오늘(28일) 호찌민 주재 한국총영사관에 따르면, 현지시간으로 어제(27일) 오후 5시 30분쯤 호찌민시 7군 푸미흥에 위치한 모 화장품 판매회사 건물 2층∼3층 화장실에서 33살 A씨의 시신이 훼손된 채로 발견됐습니다.

시신 일부는 검은색 비닐봉지에 싸인 채 여행용 가방 안에서, 또 일부는 화장실 바닥에서 출동한 호찌민 총영사관 경찰 영사에게 발견됐습니다.

호찌민 총영사관 경찰 영사는 현지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조사를 벌인 뒤 이 회사 대표 35살 정 모 씨를 공개 수배했습니다.

정씨는 어제 오후 회사 직원에게 비닐과 테이프, 대형 여행용 가방을 사오라는 지시했고.

이 직원이 이유를 묻자 "내가 사람을 죽였다"고 말한 뒤 자리를 뜬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직원이 이후 회사 앞 CCTV를 찾아본 결과, 지난 25일 정씨가 A씨와 함께 회사 건물에 들어간 뒤 이튿날인 26일 정씨만 빠져나와 A 씨의 검은색 승용차를 몰고 떠나는 모습이 확인됐습니다.

직원은 호찌민 총영사관에 연락했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 영사가 시신을 발견하고 현지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정씨와 A씨의 관계는 구체적으로 확인되지는 않았지만, 평소 친분이 있었다고 이 회사 직원들이 전했습니다.

현지 경찰은 A 씨 시신을 부검해 정확한 사망 시기와 사인을 가릴 예정입니다.

호찌민시 7군 푸미흥 지역에서는 지난해 12월 말에도 20대 한국인이 강도살인 사건을 벌여 한국인 1명이 목숨을 잃고 2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사진=호찌민법률신문 웹사이트 캡처, 연합뉴스)
허윤석 기자(hys@sbs.co.kr)

▶ 코로나19 현황 속보
▶ 네이버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