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543450 1082021011665543450 08 0804001 6.2.4-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0802680000

'쵸비의 명품 갈리오' 한화생명, 2대1로 DRX 제압…'스프링 첫 승' [LCK]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한화생명이 DRX의 반격을 뿌리치며 끝내 승리를 가져갔다.

16일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2021 LCK 스프링 스플릿' 1라운드 한화생명 대 DRX의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한화생명은 '모건' , '아서' 박미르, '쵸비' 정지훈, '데프트' 김혁규, '비스타' 오효성이 등장했다. DRX는 '킹겐' 황성훈, '표식' 홍창현, '솔카' 송수형, '바오' 정현우, '베카' 손민우가 선발로 나왔다.

3세트에서 한화생명은 나르, 판테온, 갈리오, 사미라, 알리스타를 골랐고 DRX는 갱플랭크, 니달리, 오리아나, 카이사, 세트를 픽했다.

초반부터 킹겐이 탑을 밀어붙었다. 3분 봇에서 2대 2 전투가 열렸다. 아서까지 봇에 합류했지만 데프트가 결국 잡히고 말았다.

5분 킹겐은 솔킬까지 만들며 탑 차이를 벌렸다. 7분 DRX는 봇에서도 비스타를 끊어내며 이득을 더욱 굴렸다. 첫 바다용까지 챙긴 DRX.

9분 DRX는 미드에서 쵸비까지 잡아냈다. 이어진 전령 싸움, 무리한 DRX의 전령 시도에 한화생명이 이를 덮쳤고 대승을 거뒀다.

11분 한화생명은 봇에서 베카까지 잡으며 게임을 원점으로 돌렸다. 13분 한화생명은 두 번째 화염용을 챙겼고 잘 큰 킹겐은 탑 1차를 날렸다.

17분 한화생명은 두 번째 전령을 빠르게 먹고 후퇴했다. 18분 세 번째 대지용이 나왔다. DRX는 미드 1차를 선택한 가운데 한화생명이 용을 먹고 이를 덮쳤다. 솔카와 베카를 잡은 한화생명은 바론을 쳤지만 DRX의 완벽한 반격으로 바론을 획득하지 못했다.

싸움은 이어졌다. 22분 솔카를 노린 한화생명에게 DRX가 맞대응하면서 끝내 미드 1차를 지켜냈다. 24분 한화생명은 3번의 도전 끝에 미드 1차를 날렸고 용 3스택을 쌓았다. 반면 DRX는 미드 2차를 노렸고 내각까지 밀어냈다.

28분 비스타의 이니시로 5대 5 한타가 열렸다. 한화생명은 완벽한 위치 선정으로 대승을 거뒀지만 바론까지 먹지는 못했다.

30분 영혼이 걸린 대지용이 나왔다. 한화생명이 먼저 용을 치면서 들어오는 DRX를 잡아냈다. 결국 에이스를 기록한 한화생명은 바론에 대지용 영혼을 획득했다.

32분 한화생명은 바론을 바탕으로 미드로 밀고 나갔고 3킬을 올리며 그대로 넥서스를 파괴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 LCK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