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627545 0352021030866627545 03 0301001 6.2.6-RELEASE 35 한겨레 0 false true false false 1615179817000

연말정산 환급금 열흘 이상 앞당겨…기업에 3월19일까지 지급

글자크기
기업에 환급 ‘31일’서 ‘19일’로

노동자에 환급도 함께 빨라져


한겨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세청이 연말정산 환급금 지급 일정을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열흘 이상 앞당긴다.

국세청은 8일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를 지원하려고 기업 대상 일괄 환급 일정을 애초 ‘3월31일까지’에서 ‘3월19일까지’로 당긴다고 밝혔다. 다만, 10일까지 원천세 신고서와 지급 명세서 등을 제출한 기업에만 한한다. 이후 제출한 기업은 조기 환급을 받을 수 없고, 애초 일정대로 받는다. 대개 기업이 국세청으로부터 환급금을 받아 소속 노동자에게 돌려주는 경우가 많아, 환급금 지급 일정이 앞당겨지면 노동자 역시 더 빨리 받을 수 있다. 일부 기업은 자체 자금으로 먼저 근로자에게 환급한 뒤 세무서에 신청하기도 한다.

또 부도·폐업·임금체불 기업 소속 노동자가 직접 환급금을 신청한 경우도 환급 일정이 이전 ‘4월10일까지’에서 ‘3월31일까지’로 앞당겨진다. 직접 신청을 하려면 25일까지 ‘근로자 연말정산 환급금 신청서'를 국세청 납세자 서비스 홈택스(hometax.go.kr)에서 내려받아 작성해 올리거나, 관할 세무서 민원실에 제출하면 된다.

이정훈 기자 ljh9242@hani.co.kr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하세요!
▶esc 기사 보기▶4.7 보궐선거 기사 보기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