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7294449 0352021040667294449 02 0201001 6.2.6-RELEASE 35 한겨레 0 false false false false 1617696981000 코로나19 재난문자 운영매뉴얼 일부 보완 송출 가능 사항 명시 2104062001

[알림] 생태탕집 아들 인터뷰 일부 내용 바로잡습니다

글자크기
◇지난 4월4일 밤 <한겨레> 사이트에 게재한 [단독] 내곡동 생태탕집 아들 “오세훈 분명히 왔다” 기사 및 5일치 4면 같은 기사, 그리고 5일 오전 11시 게재한 생태탕집 아들 “위험하단 생각에 기자회견 취소” 기사에서 <한겨레>는 ㄱ씨가 “하얀 로퍼 신발을 신고 내려오는 장면이 생각나서 ‘오세훈인가 보다’ 했는데”라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이후 ‘하얀 로퍼’와 관련한 문의가 많아 다시 ㄱ씨에게 물어본 결과 “하얀 면바지에 로퍼 신발”이라 설명한 것을 기자가 잘못 들은 것으로 확인되어 6일 오후 온라인 기사 내용을 바로잡았습니다. 독자 여러분과 ㄱ씨에게 사과 드립니다.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하세요!
▶esc 기사 보기▶4.7 재·보궐선거 기사 보기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