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종로, 이번엔 '아이언맨 李·시민수호자 尹'으로 '벽화 배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서울 종로의 한 중고서점 외벽에, 윤석열 후보의 부인 김건희 씨를 비방하는 내용의 그림이 그려진 이후, 이 곳은 정치 벽화 논란이 빚어졌었는데요, 오늘은 아예 벽화 대결이 벌어졌습니다. 이제 예술로 비방이 아닌, 정치적 의사를 건전하게 표현하자는 의미에서입니다.

어떤 그림들이 그려지는지, 송민선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세상에 없던 '아트 배틀'을 시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