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발품뉴스] 불금에도 빈 택시 수두룩…기사·승객 모두 불만에 대안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슈가 있는 현장을 직접 찾아가는 윤정식 기자의 < 발품뉴스 > 시간입니다. 조금 전 영상에서 지난밤 강남역 상황을 보셨습니다. 정부가 택시요금을 올린 지 나흘째인데요. 이 여파 때문인지 사람은 많지만 빈 택시는 넘쳐나고 있었습니다. 그나마 택시를 타는 시민들도 이제는 다른 대안을 찾겠다는 반응입니다.

윤정식 기자입니다.

[기자]

직장인 안태은 씨가 퇴근길에 나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