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3 (목)

'격노설' 부인한 김계환 사령관, 총선 직후 "말 못하는 고뇌만 가득"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이런 가운데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이 총선 직후 장병들에게 의미심장한 내용의 지휘 서신을 보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김계환 사령관은 "말 못하는 고뇌만 가득하다"며 심경을 토로했는데, 이를 두고 다양한 해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조재영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총선이 끝난 바로 다음 날,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이 내부 전산망을 통해 장병들에게 지휘 서신을 보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