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대통령실, 후임 인선에 신중…"검증에 시간 필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통령실, 후임 인선에 신중…"검증에 시간 필요"

윤석열 대통령이 여당의 '4·10 총선 참패' 이후 대통령실과 내각의 인적 쇄신 방침을 정했으나, 인사 검증에는 신중을 기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연합뉴스TV와 통화에 "사람을 찾고, 그 사람한테도 결정할 시간을 줘야한다"며 "검증을 위한 최소한의 시간도 필요해 물리적으로 오늘(14일) 인선 발표는 어렵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윤 대통령의 입장 발표와 인선 발표가 이번 주 내에는 이뤄질 거란 전망이 우세합니다.

앞서 한덕수 국무총리와 대통령실 이관섭 비서실장과 고위 참모진들은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조한대 기자 (onepunch@yna.co.kr)

#윤석열 #대통령 #대통령실 #인선발표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