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106795 0442019042652106795 07 0703001 6.0.8-hotfix 44 SBS funE 0

'어벤져스4' 첫날 1,962억 벌어…한국은 전세계 수익 2위

글자크기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funE | 김지혜 기자]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개봉 첫날부터 천문학적인 수익을 거뒀다.

25일(현지시각)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지난 24일 25개국에서 먼저 개봉해 총 1억 6,900만 달러(한화 약 1,962억 원)를 극장 수입을 올렸다.

가장 높은 수입을 거둔 국가는 중국으로 첫날 1억 750만 달러(약 1,248억 원)를 벌었다. 한국은 중국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첫날 전국 134만 명의 관객을 모았으며, 수익은 840만 달러(약 97억 원)에 달했다.

호주가 700만 달러(약 81억 원)를 기록하며 3위에 올랐으며, 프랑스가 600만 달러(약 69억 원), 이탈리아가 580만 달러(약 67억 원)로 뒤를 이었다.

북미에서는 오는 27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해외 전문가들은 개봉 첫 주 북미 3억 달러, 해외 9억 달러를 돌파할 것으로 예측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이 된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 영화. 약 6,000억의 제작비가 투입된 영화는 개봉 첫날 1/3에 해당하는 금액을 회수한 셈이다.

ebada@sbs.co.kr

☞ 다함께 Fun! SBSFunE 연예뉴스 [홈페이지]

☞ 공식 SNS [페이스북] 앱 다운로드 [앱스토어] [구글플레이]

저작권자 SBS플러스 & SBS콘텐츠허브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