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섬, 佛 명품 랑방과 골프웨어 브랜드 ‘랑방블랑’ 선보인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섬이 프랑스 명품 브랜드 랑방과 손잡고 고급 골프웨어 브랜드 랑방블랑(LANVIN BLANC)을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조선비즈

한섬이 랑방과 손잡고 고급 골프웨어 브랜드 랑방블랑을 선보인다. / 한섬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랑방블랑은 랑방에 프랑스어로 흰색이라는 뜻의 블랑을 합친 것이다. 회사 측은 “브랜드 정체성에 흰색이 담고 있는 의미인 ‘무한한 확장성’을 접목해, 기존의 틀을 깬 차별화된 골프웨어를 선보이겠다는 포부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랑방블랑은 글로벌 명품 브랜드가 스포츠 의류를 만들 때 쓰는 이탈리아·스위스 등의 고급 기능성 원단을 이용해 제품을 만든다. 신축성·통기성·자외선 차단 기능을 갖추면서 부드럽고 볼륨감 있는 디자인이 특징이다.

한섬은 랑방블랑의 올 가을·겨울(F/W) 시즌에 외투·니트·모자·가방 등 260여 종의 상품을 선보인다. 가격대는 ▲아우터 49만원~200만원 ▲상의 23만8000원~89만8000원 ▲모자 12만8000원~30만원이다.

한섬은 이달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무역센터점·판교점·더현대 서울 4곳에 랑방블랑 오프라인 매장을 열고, 공식 온라인몰인 더한섬닷컴에서 온라인 판매를 할 예정이다. 올 하반기 내 매장 수를 10여 개로 확대할 계획이다.

한섬은 작년 8월 고가 화장품 브랜드 오에라를 출시한 데 이어 올해 프랑스 향수 편집매장 리퀴드 퍼퓸바, 스웨덴 디자이너 브랜드 아워레가시 등을 잇따라 선보이며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고 있다.

이현승 기자(nalhs@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