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신격호 장손녀 장혜선, 롯데장학재단 이사장 맡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고(故)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장손녀인 장혜선 롯데삼동복지재단 이사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고(故)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장손녀인 장혜선 롯데삼동복지재단 이사장이 롯데장학재단 새 이사장으로도 선임됐다.

3일 업계에 따르면 울산교육청은 지난달 30일 장 이사장의 롯데장학재단 신규 이사장 선임건을 승인했다.

롯데장학재단은 지난달 14일 이사회를 열고 당시 장학재단 이사직을 맡고 있던 장 이사장을 신규 이사장으로 선임하는 안건을 이사회 8인 전원 동의로 의결했다. 장 신임 이사장은 지난해 7월 롯데장학재단 이사로 임명된 바 있다.

올해 8월에는 롯데삼동복지재단 이사장으로 선임되기도 했다. 롯데삼동복지재단 초대 이사장은 신 명예회장의 장녀이자 장 이사장의 모친인 신영자 전 이사장이었다.

업계에서는 롯데재단이 복지재단 재편 작업에 속도를 내기 위해 장 이사장을 전면에 내세우는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이사장 선임으로 장 이사장은 롯데 계열 재단 3곳 중 2곳을 이끌게 됐다. 또다른 재단인 롯데복지재단은 이승훈 이사장이 맡고 있다.

장 이사장이 롯데재단에 모습을 드러낸 이후 롯데재단은 안팎으로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 9월 신 명예회장 서거 3주년 추석맞이 추모 행사와 이주노동자 롯데월드초청 행사를 시작으로 지난 24일에는 임직원 100여명과 ‘LOTTE 김장나눔 대잔치’를 열기도 했다. 특히 지난달 이사회를 통해 내년 복지사업 예산도 기존 52억원에서 66억원으로 늘린 바 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