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82342 0672020091862882342 08 0804001 6.1.20-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413889000 1600414443000

'방탄소년단을 내맘대로'…김건 대표가 말하는 'BTS 유니버스 스토리'의 묘미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김건 넷마블몬스터 대표.


넷마블 자회사인 넷마블몬스터가 개발한 스토리 소셜 게임 'BTS 유니버스 스토리'가 오는 24일 글로벌 출시된다.

넷마블과 방탄소년단의 두 번째 협업 작품인 BTS 유니버스 스토리는 직접 스토리를 제작하거나 전개에 참여하는 샌드박스 게임으로, 방탄소년단 세계관 기반의 스토리를 담고 있다. 다양한 콘셉트의 스토리를 자유롭게 생산하고 이를 다른 이용자들과 공유하며 소통하는 게 특징이다.

개인의 선택에 따라 이야기가 다양한 결말로 이어지는 것도 재미 요소다. 'BTS 유니버스 스토리'에는 방탄소년단 세계관 기반의 다채로운 스토리가 담겼다. 게임 내 제작 툴을 활용해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스토리를 만들 수 있는 '스토리 제작' 모드를 비롯해 이야기 전개 및 결말을 직접 선택할 수 있는 '스토리 감상' 모드가 존재한다.

또한 의상과 액세서리 등을 수집하여 방탄소년단 세계관 속 캐릭터들에게 입히고 직접 커스터마이징하는 재미와 함께 증강현실(AR) 촬영까지 즐길 수 있는 '컬렉션' 모드도 지원한다.

BTS 유니버스 스토리에 대한 구체적인 대화를 나누기 위해 김건 대표를 만났다.

넷마블몬스터 김건 대표는 "BTS 유니버스 스토리 론칭을 위한 막바지 작업을 진행 중"이라며 "방탄소년단을 3D 게임 캐릭터로 만들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고 세계관 기반 다양한 스토리가 나올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아래는 인터뷰 내용이다.

아시아투데이

-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한다

안녕하세요, 넷마블몬스터 대표를 맡고 있는 김건입니다. 넷마블몬스터에서 몬스터길들이기, 나이츠크로니클, 마블 퓨처파이트 등 다양한 게임을 통해 이용자 분들을 만나뵌 경험이 있고, 최근에는 BTS 유니버스 스토리 론칭을 위한 막바지 작업을 진행 중입니다.

- BTS 유니버스 스토리 게임에 대한 설명부탁한다

‘BTS 유니버스 스토리’는 방탄소년단 세계관 기반의 스토리 소셜 게임입니다. 게임 내 제작 툴을 활용해 이야기를 생산하는 ‘스토리 제작’ 모드를 비롯해, 이야기 전개와 결말을 이용자가 직접 선택하는 ‘스토리 감상’ 모드, 방탄소년단 세계관 속 캐릭터들에게 원하는 의상을 입히거나 AR 촬영을 할 수 있는 ‘컬렉션’ 기능 등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 개발자 입장에서 BTS가 가진 매력과 IP의 힘은 뭐라고 생각하는지

방탄소년단이라는 아티스트가 가진 기본적인 매력이 가장 큽니다. 그 외에도 다년 간 쌓아진 탄탄한 방탄소년단 세계관(BU)과 매력적인 캐릭터 등을 꼽을 수 있습니다.

- 거대 팬덤인 아미를 신경쓰는 동시에 순수 게이머들도 만족시켜야 하는데, 이 같은 측면에서 내세울 게임 요소는?

아시아투데이

아무래도 '스토리 소셜' 장르적인 특성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이는 이용자들이 직접 다양한 스토리를 제작하고, 제작된 스토리를 감상 또는 평가할 수 있는 요소입니다. 다양한 게임 에셋과 기능 등을 활용하여 이용자들이 끊임없이 소통하며 재미를 느끼길 바라고 있습니다. 캐주얼 게임이나 인터랙티브 스토리텔링 게임을 즐기는 이용자들도 충분히 ‘BTS 유니버스 스토리’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 BTS 유니버스 스토리는 넷마블의 'BTS 월드'와 비교해 게이머들이 관심가질 만한 요소들이 있다면

‘BTS 월드’는 이용자가 직접 멤버들의 매니저가 되고, 방탄소년단이 커리어와 명성 등을 쌓아나갈 수 있도록 돕는 게임인 반면, ‘BTS 유니버스 스토리’에는 앞서 설명드린대로 방탄소년단 세계관(BU)을 기반으로 이용자들이 다양한 스토리를 제작하거나 감상하며 소통할 수 있는 기능이 담겨 있습니다.




- 마블 퓨처파이트, 매직 마나스트라이크 등 IP를 활용해 다양한 게임을 개발해왔는데, 이번에는 무엇에 중점을 두고 개발을 돌입했나

넷마블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모두 게임 개발에 대한 니즈가 있는 상태에서 스토리를 중심으로 하는 게임성을 함께 고민하게 됐고, 이것이 개발까지 이어졌습니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스토리텔링에 대한 이해도가 깊기 때문에 여기에 넷마블의 게임 개발 역량을 더하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했습니다.

넷마블의 개발 자회사(스튜디오)로서 새로운 장르에 대한 시도나 장르 다변화에 대한 니즈가 항상 있었고, 결정적으로 세계적인 아티스트와 함께할 수 있는 기회가 흔치 않다고 판단했기 때문에 큰 고민없이 개발을 결정하게 됐습니다.

- BTS 유니버스 스토리를 개발 과정에서 추가하지 못한 콘텐츠 등 아쉬운 점은 없었나

특별히 아쉬운 점은 없었습니다. 방탄소년단 세계관(BU)이 생각했던 것 보다 방대하면서 상세하여, 스토리 작업을 하면서 캐릭터와 설정 등에 신중을 기했습니다

- 개발 기간에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가 있다면

아시아투데이

아무래도 가장 어려웠던 순간이 기억에 남는 것 같습니다. 바로, 팬들이 좋아하실 만한 캐릭터를 제작해내는 과정이었는데요.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정말 다양한 매력을 갖고 있는데, 이를 3D 캐릭터에 담아내는 것이 쉽지 않았습니다. 최대한 팬심을 담아 3D 스캔과 외형 다듬기 과정 등을 거쳐 세계관 속 캐릭터들을 제작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내부 테스트에서는 어떠한 이야기가 나왔는지?

새로운 게임성과 3D 캐릭터 구현 등 관련해 좋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이외에도 더 재미있는 스토리가 많이 제작될 수 있도록 다양한 에셋이 추가되면 좋겠다는 의견, 스토리를 좀더 쉽게 제작할 수 있는 가이드 마련 등의 피드백이 있어서 최대한 반영하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 과금 모델에 대해 설명하자면

기본적으로 무과금으로도 충분히 게임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다만, 프리미엄 선택지, 즉시 보기, 제작 리소스 추가 등을 위해 자유롭게 추가 재화를 구입할 수 있는 형태입니다.

- 게임을 기다리는 이용자들에게 한 마디 부탁드린다

게임 출시 후 이용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방탄소년단 세계관 기반의 다채로운 스토리가 나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BTS 유니버스 스토리’ 내의 다양한 스토리에 출연하는 모습을 보시면서 재미있게 게임을 즐기시면 좋겠습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